요즘 가장 두드러지는 백신(안티바이러스) 트렌드는 경량화와 빠른 성능이다.

세계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1위 백신 소프트웨어인 ‘노턴’을 개발`공급하는 시만텍과 명실상부한 국내 1위 백신인 ‘V3’를 공급하는 안철수연구소는 올해 들어 백신 신제품을 각각 출시하면서 각자의 제품이 “전세계에서 가장 가볍고 빠른 백신”이라며 백신 경량화된 설치용량(크기)과 빠른 검사속도에 자신감을 드러내고 있다. 

이러한 자신감을 반증하듯, 두 업체는 각각 공급 중인 최신 백신 제품군의 성능 비교평가치를 제시했다.

재미있는 점은 두 업체의 수치가 약간씩 다르다는 것이다.

시만텍 자료에는 V3 제품이 설치용량과 검사 속도에서 노턴보다 뒤진다.


다음은 안철수연구소가 제시한 자료이다.

안철수연구소의 분석에 따르면 ‘노턴 인터넷 시큐리티(NIS) 2010’의 설치용량은  파악하기 힘들다. 흩어져서 파일이 설치되기 때문이란다. 시만텍이 제시한 65MB라는 용량은 “엔진 크기만 해당된다”는 설명이다. 

‘노턴 안티바이러스(NAV) 2010’의 설치용량도 시만텍이 제시한 수치와 비슷하지만 검사속도는 시만텍 자료에 비해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자료로 보면 ‘V3 라이트’와 ‘V3 IS(인터넷시큐리티) 2007’, ‘V3 365 클리닉 2.5’가 빠른 검사속도를 나타내는 것으로 알 수 있다. 

지역(범위)의 차이는 있지만 두 회사의 제품은 ‘1위 백신 브랜드’라는 타이틀이 달린 제품에 걸맞게 기능과 성능 등이 인정됐지만, “무겁다”는 평을 받았었다.

두 업체가 제시하는 수치는 약간 다르지만 두 제품 모두 이전 버전 보다 확실히 두드러진 개선으로 사용자 호응을 얻고 있다.   


2009/10/06 09:28 2009/10/06 09:28

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